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삼성화재, 만성질환자도 가입 '유병장수100세플러스' 출시

최종수정 2019.02.18 08:30 기사입력 2019.02.18 08:30

댓글쓰기

삼성화재, 만성질환자도 가입 '유병장수100세플러스' 출시


[아시아경제 오현길 기자] 삼성화재는 만성질환자나 고령자도 가입 가능한 무해지환급형 건강보험 '유병장수 100세 플러스'를 출시했다고 18일 밝혔다.


30세부터 75세까지 가입할 수 있으며 보험기간은 90세, 95세, 100세 중 선택 가능하다. 만기까지 보험료 변동이 없는 것이 특징이다.


고령층 및 유병자가 가입하는 1종 유병자형과 일반적으로 가입하는 2종 일반심사형으로 나눠지는데, 1종 유병자형은 간편심사를 통해 '3·2·5' 질문사항에 해당하지 않으면 손쉽게 가입할 수 있다.


'3·2·5' 질문사항이란 3개월내 입원?수술?재검사 의사소견 여부, 2년내 입원?수술 또는 치매 진단?치료?투약 여부 5년내 암, 협심증, 심근경색, 간경화, 뇌졸중, 투석중인 만성신장질환 진단?입원?수술 여부 등이다.


또 삼성화재 최초 무해지환급형 상품으로 보험료 납입기간 중 계약을 해지하는 경우 해지환급금이 지급되지 않는 대신 보다 저렴한 보험료로 가입할 수 있다. 해지환급금이 있는 상품보다 평균 20% 가량 보험료가 저렴하다.

알츠하이머 및 혈관성 치매진단비 담보를 통해 경증, 중등도, 중증 등 단계에 따른 진단금 보장을 받을 수 있다. 뇌출혈 및 뇌질환을 포함한 5대기관 질병수술, 응급실내원 진료비, 중환자실 입원일당 등 다양한 진단, 수술, 입원비를 함께 가입할 수 있다.


치매와 유사한 질병인 파킨슨병뿐만 아니라, 전신홍반루프스, 재생불량성빈혈, 중증근무력증, 모야모야병, 버거병 등의 질병으로 진단 시 보험금이 지급된다.


또 낙상사고 발생 가능성이 높은 고령층을 위해 척추, 무릎/고관절, 운전자관절, 아킬레스힘줄, 상하지 등 상해수술비 담보 5종도 신설했다.


신소 삼성화재 장기상품개발2파트장은 "만성질환자, 고령자도 100세까지 다양한 보장을 받을 수 있다"며 "고령자 걱정 1순위인 치매까지 보장되기 때문에 고령사회에 진입하는 우리사회에 가장 적합한 상품"이라고 밝혔다.




오현길 기자 ohk0414@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