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홍남기, 설 맞아 中企 직원들 격려 "수출활력 회복 방안 마련 중"

최종수정 2019.02.04 17:00 기사입력 2019.02.04 17:00

댓글쓰기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4일 설 연휴 수출중소기업 현장방문 일환으로 인천시 남동공단 소재 거산테크를 방문해 관계자로부터 생산설비 설명을 듣고있다.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4일 설 연휴 수출중소기업 현장방문 일환으로 인천시 남동공단 소재 거산테크를 방문해 관계자로부터 생산설비 설명을 듣고있다.



[아시아경제 김보경 기자]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4일 설 연휴를 맞아 인천 남동공단 내에 위치한 수출중소기업 거산테크를 방문했다.


홍 부총리는 명절 연휴에도 불구하고 현장에서 구슬땀을 흘리는 중소기업 직원들을 격려하고 애로를 청취했으며, 기업은 기술개발과 국내외 시장개척 등의 어려움을 제기했다.

홍 부총리는 직원들과 함께 오찬을 가지면서 대·중소기업 상생을 위한 공정경제 추진 노력, 출연연의 중소기업 R&D 지원 등을 언급하고 산업현장을 지키는 직원들의 노고를 격려했다. ·


홍 부총리는 "투자카라반·간담회·현장방문 등 다양한 방법으로 기업 애로를 파악해 수출활력 회복 방안을 마련 중"이라며 "현장애로가 있다면 언제든지 건의해달라"고 요청했다.


또한 "연초 수출 부진 우려에 대응해 기업들도 수출 경쟁력 제고와 역량 강화를 위해 힘써달라"고 당부했다.

앞서 홍 부총리는 지난달 30일 경제활력대책회의 겸 경제관계장관회의에서 수출 활력 제고를 위한 방안을 2월 중으로 확정해 시행한다고 밝힌 바 있다.




세종=김보경 기자 bkly477@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