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코레일, 국내 개발 'KTX 추진제어장치' 도입…30% 비용 절감

최종수정 2019.01.22 11:28 기사입력 2019.01.22 11:28

댓글쓰기

산·학·연 공동 개발, 안전성도 향상

코레일, 국내 개발 'KTX 추진제어장치' 도입…30% 비용 절감


[아시아경제 임철영 기자] 코레일이 산·학·연 공동 개발로 국산화에 성공한 고속철도차량 KTX 추진제어장치(이하 모터블록)를 본격 도입한다고 22일 밝혔다.
모터블록은 고속열차의 핵심 장치로 KTX가 시속 300km로 운행하는데 중요한 역할을 하는 견인전동기를 제어한다. 그동안 전량을 해외에서 수입해왔다.

코레일은 2009년부터 지난 10년 간 국토교통부와 국토교통과학기술진흥원의 지원을 받아 국가 R&D사업으로 모터블록 국산화 기술개발을 진행해왔다.

이번에 코레일은 공개 입찰을 통해 국내업체와 28억여 원 상당의 모터블록 2대에 대한 구매 계약을 체결했다. 구성품의 교체시기에 따라 추가 구매할 계획이다.
국내 기술 도입으로 수입품 대비 30% 정도의 비용 절감이 예상된다. 또한 오류 발생 시 문제 지점을 스스로 찾는 자가진단기능을 탑재해 안전성 향상도 기대된다.

국산 모터블록이 KTX 총 46편성에 모두 도입되면 구매비용절감 효과는 약 1100억 원으로 추산된다.

박규한 코레일 기술본부장은 “국내기술로 개발한 고속철도 핵심 장치가 KTX에 도입돼 기쁘다”며 “앞으로도 잠재력을 가진 국내 강소기업 등과 힘을 모아 철도산업 경쟁력 확보에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임철영 기자 cyli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