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안랩, 솔루션·서비스 중심 양대 사업부 체제로 조직 개편

최종수정 2019.01.04 09:14 기사입력 2019.01.04 09:14

댓글쓰기

엔드포인트플랫폼(EP)사업부와 네트워크(NW)사업부를 'EPN사업부'로 통합

[아시아경제 김철현 기자] 안랩 (대표 권치중)은 빠르게 변화하는 환경과 고객의 요구에 대응하고 중장기 미래를 준비하기 위해 솔루션 중심의 'EPN사업부'와 서비스 중심의 '서비스사업부', 양대 사업부 체제로 조직을 개편했다고 4일 밝혔다.

이번 조직개편에 따라 안랩은 기존 '엔드포인트플랫폼(EP)사업부'와 '네트워크(NW)사업부'를 솔루션 중심의 'EPN사업부'로 통합하고 강석균 부사장을 EPN사업부 총괄로 선임했다. 서비스사업부는 보안관제, 컨설팅 등 보안서비스 중심의 사업을 이어가며 해당 분야의 경쟁력을 키워간다는 계획이다.

또 최고기술책임자(CTO) 부문 내 블록체인팀과 최고재무책임자(CFO) 부문 전략기획팀을 신설하는 등 차세대 기술 역량 확보 및 관련 투자를 추진해나갈 예정이다.

권치중 안랩 대표는 "세일즈 조직 강화와 업무 제도 개선으로 기업구조와 일하는 방식 최적화를 시도할 것"이라며 "전사적 차원에서 클라우드 환경에서의 경쟁 우위 유지 및 신규 클라우드 솔루션 출시 등을 점진적으로 진행해 변화를 이끌어 갈 예정"이라고 했다.

김철현 기자 kch@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