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신상 뜯어보기]'슈하스코' 아세요? 텍사스 데 브라질, 정통 브라질 맛보다

최종수정 2017.12.11 17:42 기사입력 2017.12.11 09:00

댓글쓰기

정통 브라질 맛…카버의 서빙 '이색 경험'
슈하스코·페이조아다 인기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이선애 기자]요즘에는 해외 여행을 가지 않고도 각국의 다양한 나라 음식을 맛볼 수 있다. 특히 최근에는 '에스닉푸드(ethnic food·제3세계 음식)'를 찾는 사람들이 부쩍 늘어나고 있다. 이색적인 레스토랑으로 이름을 알리고 있는 '텍사스 데 브라질'은 눈치 챘겠지만, 약 25시간 비행기를 타고 가야만 맛볼 수 있는 브라질 음식을 선보이고 있다. 한국에서 맛보는 브라질은 어떨까.

'고속터미널 맛집'으로 유명한 '텍사스 데 브라질'을 찾는 것은 그리 어렵지 않았다. 외식 전문 기업 썬앳푸드가 운영하는 이 레스토랑에서는 브라질 정통 '슈하스코'를 무한대로 즐길 수 있다. 이름부터 생소한 '슈하스코'는 길쭉한 쇠꼬챙이에 쇠고기, 돼지고기, 닭고기, 양고기 등을 꽂아 숯불에 구운 브라질 정통 스테이크라고 보면 된다. 점심때는 9종의 슈하스코를 맛볼 수 있으며, 디너와 주말에는 총 15종을 제공하고 있다. 가장 인기 있는 슈하스코는 바로 '삐까냐'라는 게 레스토랑 측 설명.
레스토랑 안에서 눈길을 끄는 것은 무엇보다 슈하스코를 들고 다니면서 테이블에서 직접 잘라주는 '카버'다. 외국인 카버의 서빙을 받을 때는 진짜 브라질에 있는 기분이 들어 그야말로 이색적인 경험이었다. 테이블 위에 높여진 동그란 칩을 초록색으로 두면 카버가 여러가지 슈하스코를 차례대로 제공했으며, 칩을 빨간색으로 두면 서빙을 멈춰서 재미까지 더했다.

'텍사스 데 브라질'에서 맛볼 수 있는 브라질은 '슈하스코'에서 끝나지 않았다. 레스토랑 한 가운데 놓여진 샐러드바에는 파인애플을 얇게 썰어낸 '파인애플 카르파치오', 먹는 꽃봉오리 '아티초크' 등 50여가지의 브라질 스타일 메뉴 구성으로 눈길을 끌었다. 특히 브라질 대표 요리라고 하는 '페이조아다'는 또 하나의 별미였다. 생애 처음으로 맛본 '페이조아다'는 콩을 고기와 함께 끓인 스튜를 흰쌀밥, 그리고 브라질식 비네그레이트와 함께 비벼 먹는 음식으로, 꼭 한번 맛보길 추천한다.

마실 것 또한 빠지지 않았다. 보라색의 식용 꽃이 올려진 주황빛의 '삼바 에이드'는 그 자체만으로 브라질의 느낌을 물씬 풍겼으며, 까샤사에 라임과 설탕으로 맛을 낸 과일의 향이 풍부한 브라질 국민 칵테일 '까이삐리냐'는 4종이 구비되어 있다.
다만 멀고 먼 브라질을 한국에서 맛보는 만큼 다소 '비싼 가격'은 감수해야 한다. 가격이 유일한 흠이라고 하면 흠이겠지만, 다양한 브라질 정통 스테이크인 슈하스코를 이색적인 분위기에서 즐기고 싶은 사람에게는 안성맞춤이겠다.


이선애 기자 lsa@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포토갤러리

  • [포토] 화사, 뭘 입어도 '핫' [포토] 제시 '강렬한 카리스마' [포토] 현아 '명품 각선미'

    #국내핫이슈

  • [포토] 카리나 '치명적 미소' [포토] 제시카 '시크한 아우라' [포토] 노제 '시크한 미모'

    #연예가화제

  • [포토] 노제 '인형같은 미모' [포토] 고현정 '독보적인 아름다움' [포토] 제니 '일상이 화보'

    #스타화보

  • [포토] 클라라 '파격 시스루' [포토] 손미나 "운동의 맛" [포토] 클라라 '독보적 S라인'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넘사벽 카리스마' [포토] 킴 카다시안 '파격적 패션' [포토] 킴 카다시안 '매혹적인 비키니'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추천 연재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