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더불어민주당 ‘반기문 검증 TF’ 만든다…“기름장어처럼 피하지 마라”

최종수정 2016.12.27 04:11 기사입력 2016.12.26 15:31

댓글쓰기

반기문 유엔(UN) 사무총장. [사진=연합뉴스]

반기문 유엔(UN) 사무총장. [사진=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정인철 인턴기자] 더불어민주당이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에 대한 검증작업에 본격 착수했다.

연합뉴스 보도에 따르면 26일 당 핵심 관계자는 "조만간 당내에 '반기문 검증팀'을 구성해 가동할 것"이라고 말했다. 반기문 검증 TF(태스크포스)는 대표 직속으로 하는 방안이 검토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 관계자는 "여권의 다른 유력주자가 두각을 드러내지 않는 가운데 반 총장이 보수표를 결집한다면 무시할 수 없지 않겠느냐"며 "자질과 각종 의혹에 대해 철저히 검증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또 더불어민주당 기동맨 원내대변인은 국회 브리핑에서 "반 총장은 혹독한 검증을 받아야 한다. '제 2의 박근혜 대통령'이 나오는 건 우리 역사에 씻을 수 없는 과오"라며 "반 총장은 기름장어처럼 피할 게 아니라 혹독한 검증을 자처해야 한다"라고 압박했다.

한편 반 총장이 일부 여론조사에서 문재인 전 대표를 누르고 선두 자리를 회복한 가운데 '박연차 전 태광실업 회장으로부터 23만 달러를 받았다'는 주장을 담은 시사저널 보도를 계기로 민주당은 맹공을 이어갈 것으로 예상된다.
정인철 인턴기자 jungincheol@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