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남경필 “대통령 되면 청와대 없앨 것…구중궁궐에선 민심 못 들어”

최종수정 2016.12.19 23:46 기사입력 2016.12.16 00:10

댓글쓰기

남경필 경기지사

남경필 경기지사



[아시아경제 최누리 인턴기자] 남경필 경기지사는 “대통령이 된다면 청와대 없애고 국민에게 개방할 것”이라고 말했다.

15일 남 지사는 서울 코엑스에서 열린 토크 콘서트에 참석해 “측근들이 대통령이 집무실에 있는지 관저에 있는지도 모른다. 이게 뭐하는 것이냐”고 힐난했다.

그는 “대통령이 구중궁궐 같은 곳에 있으니 민심도 못 듣고 있다”며 “그래서 문고리 권력들이 생기는 것”이라고 비판했다.

개헌에 대해서는 필요성을 인정하면서도 지금은 때가 아니라고 했다.
새누리당 탈당 이유에 대해선 “새누리당은 차떼기 등 과거 많은 잘못을 했지만 그때마다 잘못했다고 빌었다”며 “그러나 지금 새누리당은 죽었다. 비박·친박 똑같이 서로 잘못을 떠넘기고 있다. 막장이다”라고 말했다.

이날 토크쇼에는 전국에서 각계 인사 400여명이 참석했다.

최누리 인턴기자 asdwezx1@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