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재계총수 청문회]최고령 증인 정몽구 회장, 건강상 이유로 병원行

최종수정 2016.12.06 19:57 기사입력 2016.12.06 19:25

댓글쓰기

[재계총수 청문회]최고령 증인 정몽구 회장, 건강상 이유로 병원行

[아시아경제 이정민 기자] 정몽구 현대자동차그룹 회장이 6일 열린 최순실 국정농단 진상규명' 국정조사 특별위원회 1차 청문회에서 장시간 증인석 대기에 따른 건강 악화로 병원으로 발걸음을 옮겼다.

이날 오후 6시30분께 2시간 정회를 선언한 국조 특위에 현대차그룹 측은 정 회장의 건강상의 이유로 병원진료 요청서를 제출했다. 이완영 새누리당 의원이 요청서를 공개하며 정 회장을 병원에 보낼 것을 제안했다.
이 의원은 “우리 모두가 건강을 지키는 것보다 중요한 것은 없을 것”이라며 “만약에 이 장소에 구급차가 오는 경우는 사전에 막아야 할 것 같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이미 위원장과 간사간 협의가 있었다는 점을 언급했다.

이후 정 회장은 국회 1층 의무실에 잠시 들렀다 국회 본관을 빠져나가 여의도 성모병원으로 향했다.

앞서 정 회장은 오후에 잠시 밖으로 나가 차량에 비치된 약을 먹고 바람을 쐬기도 했다.
현대차 그룹 측은 "고령으로 체력이 많이 떨어지셨다"며 "진료를 받고 그 내용을 국조특위에 전달하면 남은 청문회 참석 여부가 가려지게 될 것 같다"고 말했다.


이정민 기자 ljm1011@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