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영혼을 울리는 한국 최고의 하모니카 연주자 전제덕 김제에 오다!

최종수정 2016.12.06 16:09 기사입력 2016.12.06 16:09

댓글쓰기

영혼을 울리는 한국 최고의 하모니카 연주자 전제덕 김제에 오다!
[아시아경제 김정용 기자 ]겨울밤 싸늘해지는 마음을 하모니카로 녹여줄 무대가 오는 9일 저녁 7시 김제문화예술회관으로 찾아온다.

이번 공연은 시각 장애를 극복한 국내 최고이자 국내에서 유일한 재즈하모니카 연주자인 ‘전제덕’이다. 하모니카 하나만으로 재즈, 퓨전, 라틴, 소울, 팝 등 다양한 장르를 자유자재로 넘나드는 연주로 유쾌하고 감동적인 무대가 만들어 질 것이다.
공연 프로그램으로는 ‘아르만도의 룸바’를 시작으로 ‘꽃밭에서’, 어린이들을 위한 동요 메들리, 영화 레옹의 주제곡으로 잘 알려진 ‘shape of my heart’, 전제덕 정규앨범의 수록곡인 dancing bird 등 다양한 음악으로 우리들의 귀를 즐겁게 할 것으로 기대된다.

쌀쌀해지는 겨울밤, 부드럽고 리드미컬한 음악을 들으며 친구, 연인 또는 가족과 함께 즐겁고 신나게 즐기는 시간이 될 것이다.
김정용 기자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