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재계총수 청문회]이승철 부회장 "미르·K스포츠 재단설립, 청와대 많이 관여"

최종수정 2016.12.06 11:19 기사입력 2016.12.06 11: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혜민 기자] 이승철 전국경제인연합회 부회장은 6일 '최순실 국정농단 진상규명' 청문회에 참석해 미르·K스포츠재단 설립과 관련, "세세한 부분을 청와대에서 많이 관여했다"고 말했다.

이 부회장은 기존 다른 재단 설립과 이번 재단설립과의 차이를 묻는 최교일 새누리당 의원의 질문에 이같이 답했다. 기업 출연의 자발성 혹은 강요 여부를 묻는 질문에도 "그 당시에 그런 청와대의 지시와 요청을 거절하기 어려운 상황이었다"고 말했다.
이 부회장은 과거 기업들이 자발적으로 출연했다고 말했다가 그 후에 청와대에 지시에 의한 것이었다고 말을 바꾼 바 있다.


김혜민 기자 hmee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