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대선불출마' 김무성 野 대권주자 반응 '3인3색'

최종수정 2022.03.30 21:19 기사입력 2016.11.23 14:35

문재인 "탄핵으로 속죄해야" 김부겸 "절도 있는 정치" 이재명 "정계 은퇴해야"

[아시아경제 나주석 기자]김무성 새누리당 전 대표가 23일 대선 불출마를 선언한 것과 관련해 야당 대권주자들은 박근혜 대통령 탄핵에 동참으로써 속죄의 길에 나서야 한다는 반응에서부터 정치적 재기를 포기하고 은퇴해야 한다는 주장까지 다양한 평가를 내놨다.

김 전 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통해 "박근혜 정부 출범의 일익을 담당했던 사람으로서 지금의 국가적 혼란사태에 책임을 통감한다"며 "나부터 책임을 지고 정치인생 마지막 꿈이었던 대선출마의 꿈을 접고자 한다"고 밝혔다. 김 전 대표는 탄핵 등과 관련해 "새로운 보수를 만들고 국민에 대한 책임을 지는 뜻에서 우리 새누리당 내에서 탄핵 발의를 앞장 서기로 했다"며 "저 개인뿐 아니라 비상시국회의에서 탄핵 발의를 주도할 것"이라고 말했다.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전 대표는 이와 관련해 "새누리당은 지금 박대통령의 국정농단에 대해서 공범으로서 책임이 있다"면서 "당연히 국민들께 속죄해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문 전 대표는 숙명여대 시국대화 후 기자와의 질의응답에서 "탄핵의결, 발의 그리고 또 탄핵 의결에 동참 해 주는 게 속죄하는 길이라 생각하고 또 한편으론 박대통령의 즉각 퇴진 요구하는 촛불민심과 함께 하는 게 그 분들이 속죄하는 길이라 본다"고 밝혔다.

김부겸 민주당 의원은 김 전 대표의 결정에 대해 "정치인의 기개와 결단을 강조했던 김영삼 전 대통령의 후계다운 절도 있는 정치를 보여주었다"고 평가했다. 김 의원은 사퇴를 거부하는 새누리당 지도부를 상대로는 "당 지도부의 태도는 청와대의 그것과 조금도 다르지 않다"면서 "민심을 무시하고, 천심에 거역하느라 자기 무덤을 하루하루 더 깊이 파고 있다"고 비판했다.

이재명 성남시장은 김 전 대표의 불출마 결정에 대해 냉정판 평가를 내리기도 했다. 이 시장은 "박근혜-새누리게이트를 새누리당은 해체로, 대통령은 퇴진으로 책임져야 할 마당에 어차피 불가능한 대선후보 포기로 생색낼 것이 아니라 정계은퇴로 책임지는 것이 마땅하다"면서 "정계 은퇴없이 탈당이나 제3지대 창당 추진 등 재기를 모색하는 것은 국민을 모독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나주석 기자 gonggam@asiae.co.kr
AD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오늘의 화제 컨텐츠

AD

포토갤러리

  • [포토] 클라라 '완벽한 S라인' [포토] 현아 '왜 이렇게 힙해?' [포토] 나연 '상큼한 미소'

    #국내핫이슈

  • [포토] 태연 '청량한 미모' [포토] 리사 '시크한 눈빛' [포토] 설현 '늘씬한 몸매'

    #연예가화제

  • [포토] 서현 '막내의 반전 성숙미' [포토] 엄정화 '명불허전 댄싱퀸' [포토] 이소연 "몸매 비결은 1일 1식"

    #스타화보

  • [포토] 제시 '탄탄한 몸매' [포토] 최여진 '진정한 건강미인' [포토] 김연정 '환한 미소'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완벽한 건강미' [포토] 킴 카다시안 '넘사벽 카리스마' [포토] 킴 카다시안 '파격적 패션'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