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재난대비 앱 ‘히톡’, 국민안전처 등 관계부처 관심

최종수정 2016.11.18 16:50 기사입력 2016.11.18 16:5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박소연 기자]16일부터 18일까지 3일간 고양시 킨텍스 제1전시장에서 진행되고 있는 제2회 대한민국 안전산업박람회(K-Safety Expo)에 재난대비 앱 ‘히톡’이 높은 관심을 받고 있다.

재난 재해로 인한 통신 두절 상황이나, 인터넷이나 통신 기지국이 없는 통신 음영지역에서 문자통신이 가능한 애플리케이션 ‘히말라야톡’(이하 히톡)과 휴대용 무선 기지국 ‘로리’가 안전과 관련된 정부와 관련기관 관계자들로부터 직접적인 관심의 대상이 되고 있다. 특히 국민안전처를 비롯해 광역시단체, 한국도로관리공단, 상하수도관리공단 등 정부 관계 부처 담당자들의 문의가 이어지고 있다.

주머니 속 이동기지국이라 할 수 있는 로리의 경우, 통신사나 인터넷 도움 없이 문자나 지도를 전송할 수 있는 초소형 독립 기지국이다.

저전력 중장거리 무선통신 기술(LoRa)을 활용한 통신모뎀 로리(Lory) 기반, 문자 및 지도전송 애플리케이션 적용사례는 ‘세계 최초’로 알려져 있다. 관련 기술에 대한 다방면의 국내 적용뿐만 아니라 해외 수출 판로 개척까지 가능할 전망이다.

휴대용 기지국 로리를 소지한 사람 간에는 휴대폰끼리 개활지 10㎞ 거리까지 히톡을 통해 SNS 문자 메시지와 위치 정보를 주고받을 수 있다.
재난 재해 대비를 위한 안전장비로서 역할 아니라 오지 탐험과 같은 익스트림 스포츠를 즐기는 이들에게 있어서도 필수 아이템으로 적용 가능하다.

박소연 기자 mus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