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금호산업, 1천억원대 제주공항 확장공사 수주

최종수정 2016.11.10 10:04 기사입력 2016.11.10 10:04

댓글쓰기

▲ 제주국제공항 조감도 ( 제공 : 금호산업 )

▲ 제주국제공항 조감도 ( 제공 : 금호산업 )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권재희 기자] 제주국제공항 확장공사 사업자로 금호건설 이 최종 낙찰받았다. 금호산업은 조달청으로부터 '제주국제공항 랜드사이드 인프라 확장공사'에 대한 낙찰 통지를 받고, 도급계약을 체결할 예정이라고 10일 밝혔다.

제주국제공항 확장공사는 여객터미널을 증축하고 리모델링하는 공사로 지하 1층~지상 4층, 연면적 5만3393㎡ 규모다. 총 공사비는 1070억원으로 금호산업은 69%, 제주지역업체가 31%의 지분을 갖는다. 공사기간은 24개월이며 올 11월말 착공, 2018년 11월 말 완공예정이다.
금호산업은 인천국제공항, 제주국제공항, 양양공항, 무안공항 등 국내에서 진행된 다수 공항건설 공사에 참여한 바 있다. 또 해외에서도 두바이, 아부다비 공항을 공사했고 현재 필리핀 프린세사 공항을 시공 중이다.

제주국제공항 이용객이 늘면서 혼란이 가중됐으나 이번 인프라 확장공사로 이용객 편의가 증대될 것으로 예상된다.

금호산업 관계자는 "다수 공항 건설 시공을 맡으며 축적한 노하우로 향후 발주될 공항공사도 수주해 항공인프라 확충에 기여하겠다"며 "제주신공항, 김해공항 확장 등 대규모 공항 수주로 매출성장과 실적개선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권재희 기자 jayful@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