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삼성, 초음파 진단기기 신제품 출시…글로벌 시장공략

최종수정 2016.11.07 11:00 기사입력 2016.11.07 11:00

댓글쓰기

삼성메디슨 초음파기기 HS60

삼성메디슨 초음파기기 HS60


삼성전자의 의료기기 자회사 삼성메디슨이 여러 진료과에서 광범위하게 사용 가능한 초음파 진단기기를 출시하고 글로벌 시장 공략에 나섰다.

삼성메디슨은 7일 영상의학과, 산부인과, 내과, 심혈관과와 근골격계 등에 걸친 다양한 진단 분야에 사용가능한 초음파 진단기기 'HS60'과 'HS50'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삼성은 "신제품을 앞세워 전세계 초음파 진단기기 시장의 60%에 달하는 중고급형 시장을 적극 공략하겠다"고 밝혔다.
HS60과 HS50은 21.5인치 풀 HD 와이드 LED 스크린과 영상 균일성을 향상시키는 S-하모닉, 비만 환자도 깊은 투과력으로 고해상도 영상을 제공하는 S-뷰 프로브를 장착했다. 80kg의 가벼운 무게와 컴팩트한 디자인은 병원 내 자유로운 이동을 돕고, 소음을 34dB이하로 줄여 의료진에게는 높은 집중도를, 환자에게는 편안함을 제공한다. 고화질 영상과 간편한 워크 플로우를 제공하는 직관적인 디자인도 갖췄다.

HS60, HS50은 대형병원 뿐 아니라 건진 센터, 소형 클리닉 등에서 반복적인 외래 환자 진료에도 적합하다. 이 제품들은 4분기부터 한국, 유럽, 중동, 동남아 지역에서 판매에 들어갔으며, 그 외 지역은 각 국가 인허가 일정에 따라 순차적으로 출시될 예정이다.

삼성은 최근 의료기기사업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부진한 실적이 이어지며 매각설까지 돌았지만, 신제품을 내놓으며 틈새 시장을 노리겠다는 전략이다. 최근에는 여성 일생에 걸친 진단 솔루션 '크리스탈 클리어 싸이클'을 소개하며 산부인과 진단에 대한 의지를 공고히하기도 했다.
삼성메디슨 박현종 전략마케팅팀장은 "이번에 각기 다른 진료과의 다양한 의료진 니즈를 충족하는 신제품 HS60과 HS50을 출시하며 초음파 진단기기 제품군을 강화했다"며, "삼성은 프리미엄 시장부터 중고급형 시장까지 적극 공략해 의료기기 사업 성장을 도모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은별 기자 silverstar@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