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경주 지진] 구미 삼성전자·LGD 일부 생산라인 잠시 중단

최종수정 2016.09.13 00:43 기사입력 2016.09.13 00:43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은별 기자] 12일 발생한 지진으로 경북 구미국가산업단지의 삼성전자와 LG디스플레이가 일부 생산라인을 잠시 중단했다.

삼성전자 구미공장은 1차 지진 발생 직후 예방 차원에서 금형 정밀의 생산 라인 가동을 중단했다고 밝혔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일부 금형을 가공하는 미세공정 장비가 있어 선제적으로 잠시 중단시킨 것이며 주요 생산 라인의 차질과는 전혀 무관하다"라고 밝혔다.

금형정밀은 갤럭시폰·갤럭시탭의 간접공정으로, 제품 안에 들어가는 작은 플라스틱 케이스들의 틀을 찍어내는 작업을 진행한다.

LG디스플레이 구미 공장도 지진 발생으로 일시적으로 라인을 중단했으나 곧 복구가 됐다.
LG디스플레이 관계자는 "일부 극히 예민한 장비가 진동으로 인해 잠시 자동으로 정지했다가 곧 원상 복구됐다"라고 밝혔다.

LG디스플레이 구미공장에서는 3~6세대 LCD패널을 생산하고 있다.


김은별 기자 silverstar@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