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안철수 "兩극단 세력과 단일화 절대 없다"

최종수정 2016.09.11 15:48 기사입력 2016.09.11 15:48

댓글쓰기

▲안철수 국민의당 전 대표

▲안철수 국민의당 전 대표

[아시아경제 유제훈 기자] 안철수 전 국민의당 상임공동대표는 11일 "내년 대선에서는 양 극단 세력과의 단일화는 절대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

안 전 대표는 이날 제주도 제주문화공원에서 지지자 대상 강연회를 열고 "합리적 개혁에 동의하는 모든 사람들이 모여서 시대과제를 해결해야 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안 전 대표는 강연에서 새누리당과 더불어민주당의 친박(親朴), 친문(親文)세력에 대해 "양극단세력을 기득권이라 명명하고 싶다"며 "양극단, 기득권 세력이 다시 정권을 잡으면 우리나라는 다시 후퇴할 수 밖에 없다"고 강조했다.

이어 안 전 대표는 "국가와 사회를 총체적으로 개혁하지 않으면 우리 미래가 과연 있을지 우려된다"며 "양극화가 되며 중산층이 사라져가는데, 국민의당은 문제를 해결하는 정당이 되려고 창당한 것으로, 문제는 중산층 복원에 집약 돼 있다"고 설명했다.

한편 안 전 대표는 최근 창조경제혁신센터를 '동물원'으로 빗댄 자신의 발언을 두고 센터측이 끝장토론 등을 제한하며 반발하는 데 관해서는 "아마 저 높은데서 누가 화를 내니 거기에 따른 것 같다"며 "지금이 무슨 시절인데 관제데모인가. 국가에서 월급받는 사람들이 그런 일을 하는 것은 민주주의 후퇴가 아닌가"라고 지적했다.
유제훈 기자 kalamal@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