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2017대입수시]서울여대, 군·경·소방공무원 자녀전형 신설

최종수정 2016.08.30 12:30 기사입력 2016.08.30 12:30

댓글쓰기

한승준 서울여대 입학처장

한승준 서울여대 입학처장


[아시아경제 기하영 기자]서울여자대학교는 2017학년도 수시모집에서 전체 모집인원의 59.2%인 993명을 선발한다. 올해부터 논술과 실기우수자전형(체육학과)을 제외한 모든 학생부전형에서 수능 최저학력기준을 폐지했다.

전형은 학생부(780명), 논술(150명), 실기(63명) 위주로 선발한다. 전형별 중복지원도 가능하다. 다만 면접전형일이 같은 전형에 복수로 지원해 모두 1단계를 통과한 경우, 한 개의 면접에만 응시 할 수 있다. 모든 전형에서 인문계, 자연계 구분 없이 교차지원도 가능하다.

284명을 선발하는 ‘일반학생전형’은 학생부 교과성적 70%, 서류종합평가 30%를 일괄합산해 뽑는다. 체육학과 일반학생전형은 학생부 교과성적 60%, 실기 40%를 일괄합산한다. 학생부 교과성적은 학년별 가중치 없이 석차등급을 점수화해 반영한다.

‘학생부종합평가전형’은 수시 전형 중 가장 많은 인원을 선발하는 전형으로 지난해에 비해 모집인원이 55명 늘어 총 307명을 선발한다. 1단계에서 서류종합평가 100%로 모집인원의 3배수를 선발하고, 2단계에서 1단계 점수(60%)와 면접점수(40%)를 합산해 최종 선발한다. 면접은 인문사회·자연계열의 경우 발표 면접과 서류 확인 면접으로 진행된다.

올해부터 군인·경찰공무원·소방공무원(15년 이상 재직 중) 자녀, 다자녀 가정 자녀를 대상으로 하는 고른기회전형Ⅱ가 신설돼 자율전공학부 12명을 선발한다. 기초생활수급자 및 차상위계층, 서해5도학생을 대상으로 하는 고른기회전형Ⅰ은 예년과 동일하게 55명을 선발한다. 기독교지도자전형은 기독교학과 26명과 정보보호학과 7명을 선발한다.
논술우수자전형은 논술 70%, 학생부 교과성적 30%를 반영해 150명을 선발한다. 논술은 제시문·자료·도표를 종합적으로 분석하고 견해를 제시하는 형태의 2개 문항을 90분 동안 풀어야 한다. 수능 최저학력기준은 국어, 영어, 수학(가/나), 탐구 영역 중 2개 영역 등급의 합이 7등급 이내(반영 2개 영역 각 4등급 이내)다. 자연계열은 수학(가) 또는 과학탐구영역을 포함할 경우, 2개 영역 등급의 합이 8등급 이내(반영 2개 영역 각 4등급 이내)로 적용한다. 탐구영역(직업탐구 제외)은 2개 과목의 등급 평균을 반영한다.

서울여대

서울여대




기하영 기자 hykii@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