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정글의 법칙’ 정연이 애써 키운 콩나물, 최초의 ‘정글’표 콩나물국

최종수정 2016.08.26 00:06 기사입력 2016.08.26 00:06

댓글쓰기

정글의 법칙 / 사진=SBS제공

정글의 법칙 / 사진=SBS제공


[아시아경제 김태우 인턴기자] 그룹 트와이스의 멤버 정연이 키운 콩나물이 '정글' 최초의 콩나물국으로 탄생했다.

26일 방송되는 SBS 예능프로그램 '정글의 법칙'에서는 뉴칼레도니아 편 마지막 에피소드가 방송된다.
이날 멤버들이 마지막 식사로 선택한 특별 메뉴는 바로 콩나물국. 부상으로 막내 정연이 먼저 하차하면서 남기고 간 콩나물이 귀한 식재료가 됐다.

여기에 병만족이 두 팀으로 분리돼 생존하면서 글로벌 팀이 캔 조개와 아빠 팀이 따온 고추까지 넣어 '정글' 최초의 콩나물국이 완성됐다.

병만족은 완성된 '정글'표 콩나물국을 맛있게 나눠 먹었다. 이에 데이비드 맥기니스는 한국어로 "얼큰하다"고 감탄사를 연발했다. 이어 모두 입을 모아 "막내가 큰일을 하고 있다"며 정연을 잊지 않았다. 비록 작은 콩나물이지만 멤버들의 생존에 큰 힘을 실어줬다.
한편 SBS 예능프로그램 '정글의 법칙'은 매주 금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김태우 인턴기자 ktw1030@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