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국토부-산업은행, 해외인프라개발 공동 협력

최종수정 2016.07.06 06:00 기사입력 2016.07.06 06: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민찬 기자] 국토교통부는 6일 한국산업은행과 해외인프라개발사업 지원에 관한 업무협약을 맺는다고 밝혔다. 국토부의 마스터플랜, 사업타당성조사 등 사업발굴 지원수단과 글로벌인프라펀드, 산업은행의 특별자금 지원 등 다양한 금융지원제도가 융합된 종합서비스가 제공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국토부는 해외 인프라사업 개발의 초기사업비를 지원하고 산업은행은 국토부가 발굴한 사업과 연계한 특별자금을 지원한다. 양 기관이 공동으로 조성해 운영 중인 글로벌인프라펀드도 확대하기로 합의했다. 이를 실행하기 위한 협력창구로 국토부 해외건설정책과장과 산업은행의 PF3실장을 지정해 운영하기로 했다.
강호인 국토부 장관은 "저유가, 브렉시트 등 급변하는 국제경제 시장에서 해외건설 사업도 패러다임이 변화되고 있어 투자개발형 인프라사업으로의 진출 확대가 필요한 때"라면서 "이번 협약이 해외에 진출하는 우리 건설기업에게는 단비와 같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동걸 산업은행 회장도 "이번 협약을 통해 국토부의 해외 인프라사업 수주지원 정책과 산업은행의 금융 역량을 긴밀하게 연결함으로써 우리 기업들이 해외 인프라시장의 강자로 성장하는 데 큰 보탬이 되는 모범적인 민·관 협력모델이 마련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민찬 기자 leemi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