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넥슨, 대만 엑스펙과 '진삼국무쌍:참' 퍼블리싱 계약 체결

최종수정 2016.06.13 17:42 기사입력 2016.06.13 17:42

댓글쓰기

넥슨, '진삼국무쌍:참' 일본·중화권 제외 글로벌 서비스 판권 확보

넥슨, 대만 엑스펙과 '진삼국무쌍:참' 퍼블리싱 계약 체결


[아시아경제 한진주 기자] 넥슨은 대만 게임개발사 엑스펙 엔터테인먼트(XPEC Entertainment, Inc.)와 '진삼국무쌍:참(가제)' 퍼블리싱 계약을 체결했다고 13일 밝혔다.

'진삼국무쌍:참'은 대만 게임개발사 XPEC이 코에이테크모게임즈로부터 라이선스를 취득해 연내 글로벌 출시를 목표로 개발 중이다.

'진삼국무쌍:참'은 '진삼국무쌍7'의 IP(지식재산권)를 바탕으로 '일기당천'의 액션요소를 비롯해 원작에 준하는 규모의 맵 스테이지 등 방대한 콘텐츠를 담고 있다. 또한 커뮤니티 요소, 간편한 조작 등 모바일게임에 특화된 다양한 시스템을 추가했다.
넥슨은 중화권과 일본을 제외한 '진삼국무쌍:참'의 글로벌 서비스 판권을 확보했다.

쉬찐롱 XPEC 의장은 "'진삼국무쌍' 기존 유저와 신규 유저를 모두 만족시키는 콘텐츠를 만들고자 개발에 매진하고 있다"며 "넥슨과의 협업을 통해 모바일게임 시장에서도 원작의 성공을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박지원 넥슨 대표는 "이미 게이머들에게 탄탄한 게임성을 인정 받은 ‘진삼국무쌍:참’을 서비스하게 돼 기쁘다"며 "'진삼국무쌍:참'이 성공적인 글로벌 모바일 타이틀로 자리매김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진주 기자 truepearl@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