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강남구 중소기업 中, 베트남서 3326만달러 계약상담

최종수정 2016.05.22 14:43 기사입력 2016.05.22 14:43

댓글쓰기

강남구 보건소와 강남구 의료기관 11개사가 호치민에서 펼친‘의료관광 설명회’ 가져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강남구(신연희 구청장)는 지난 17일과 19일 중소기업진흥공단 서울지역본부(본부장 이은성)와 함께 중국 충칭과 베트남 호치민에서 교역상담회를 열어 3326 만달러 계약상담 성과를 냈다.

구는 지역 내 14개 중소기업으로 중국­베트남 통상촉진단을 꾸려 자금력과 인력이 부족한 중소기업 바이어 발굴과 제품 홍보를 위해 구청장이 직접 해외시장 판로 개척에 나서 화제가 되고 있다.

중국은 지난해 12월 우리 나라와 FTA 발효로 관세가 철폐 돼 연간 87억달러 물품 교역량이 늘어 날 것으로 보인다.

특히 충칭은 중국 내 경제성장률 1위로 우리 나라 면적의 83%, 인구 3500만 명이 거주하는 거대 시장으로 주목받고 있다.

또 베트남은 매년 5~6% 지속적인 경제성장과 한류 영향으로 한국 제품에 대한 선호도가 높은 지역으로 FTA 발효를 통해 한국기업들에게는 더욱 매력적인 수출 지역으로 떠오르고 있다.
통상촉진단은 지난 17일 중국 충칭에서 열린 교역상담회에 참가, 1311만 달러, 19일 베트남 호치민 상담회에서는 2015만 달러의 계약상담 성과를 달성했다.
로로피아니 다이어트 복부패치 제품 설명회

로로피아니 다이어트 복부패치 제품 설명회


파견 기업 중 8개사가 지난해까지 중국과 베트남에서의 수출실적이 전무한 기업들로 이번 통상촉진단 참가를 통해 수출계약 상담성과를 이뤄 더 의미가 깊다.

구는 파견지역 시장성 조사를 거쳐 지역 내 유망 중소기업 14개 사를 통상촉진단으로 선정된 업체는 ▲프레스티지코스메틱코리아 ▲에프지뷰티 ▲홍원코스텍 ▲elekorea ▲모담코리아 ▲ 메이준생활건강 ▲영숍스토리 ▲베리타스리서치그룹 ▲지비앤소울, 다이어트 복부패치 업체 ▲로로피아니, 볼륨브러쉬 ▲ 제이웍스이엑스티 등 9개 화장품과 뷰티관련 업체과 스카프 업체인 ▲ 미셸코리아, 자연여과식 정수기 생산기업 ▲에바유나이티드, 중장비 업체인 ▲ 성산산업 등 이다.

고은주 모담코리아 대표는 “화학성분이 없는 천연비누 제품을 가지고 지난 3월에 중국 동북지방에서 자사제품의 구매력을 확인하고 사절단으로 참여, 상담 결과 483만 달러의 상담성과가 예상돼 위생허가를 획득하는 하반기에는 본격적 수출이 가능할 것 같다”며 큰 기대감을 나타냈다.

또 건강식품과 다이어트제품을 생산하여 지난해 250억 원의 매출을 낸 메이준생활건강은 최근 중국인들이 많은 관심을 보이고 있는 피부 셀프케어기인 LED마스크로 83만 불의 상담성과를 거두었다.

강남구 보건소는 19일 베트남에서 서울삼성병원, 미즈메디명원, 바노바기성형외과, JYP성형외과, JW정원성형외과, 드림성형외과, 압구정서울성형외과 등 지역 내 의료기술이 뛰어난 11개 병원과 협력, ‘강남구 베트남 의료관광설명회’에 160명이 참가, 40개 유관기관과 비즈니스 미팅을 갖고 강남구 우수한 의료관광 서비스를 널리 알려 외국인 환자유치와 의료관광 활성화에 기여했다.

앞으로 구는 통상촉진단 파견을 통해 지속적으로 지역내 기업의 수출 판로를 개척해 가고 향후 철저한 사후관리를 통해 미팅한 바이어와의 추가적인 수출계약을 이뤄 낼 수 있도록 한다는 방침이다.

권승원 지역경제과장은 “오는 7월 북경에서 개최되는 한류우수상품 & 서비스대전, 말레이시아 코스모뷰티 아시아와 10월 홍콩 메가쇼에도 지역의 유망기업 참가를 지원할 예정"이라며 "앞으로도 유망 기업의 판로 개척과 수출 증대를 위한 다양한 마케팅 활동 사업을 적극 추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