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경기과기원 中企 기술개발에 35억 투입

최종수정 2016.05.19 08:13 기사입력 2016.05.19 08:13

댓글쓰기

[아시아경제(수원)=이영규 기자] 경기과학기술진흥원이 도내 기업들의 기술개발 지원을 위해 35억원을 투입한다.

경기과기원은 지역산업 육성 및 중소기업의 기술혁신형 연구개발(R&D)을 위해 '2016년도 제2차 경기도 기술개발사업'을 실시한다고 19일 밝혔다.
이 사업은 2008년부터 경기도가 도내 기업들의 경쟁력을 높이기 위해 추진하고 있는 대표적인 '중소기업 R&D 지원사업'이다.

경기과기원은 올해 지난해보다 10% 증가한 총 70억원의 예산을 확보했다. 경기과기원은 1차 사업 대상자로 총 32개 기업을 선정, 협약을 맺고 28억원의 R&D 자금을 지원했다. 1차 사업자 평균 경쟁률은 4.5대1을 기록했다.

경기과기원은 2차 사업에 35억원을 추가로 투입한다. 지원 분야는 신제품 개발 및 시장개척을 위한 '기업주도 기술혁신 개발사업'과 고무산업의 기술고도화를 위한 '부품소재(고무) 산업 육성 기술혁신 개발사업'이다.
도내 모든 중소기업이 참여할 수 있다. 선정된 기업은 과제당 1년 이내 최대 1억5000만원의 R&D 자금이 지원된다. 기업주도 기술혁신 개발사업의 경우 최대 1억5000만원, 부품소재(고무) 산업육성 육성 기술혁신 개발사업의 경우 최대 5000만원이다.

사업 신청은 5월20일부터 6월22일까지며 분야별 전문가로 구성된 평가위원회에서 과제 중복성 및 사업성 등을 평가해 최종 과제를 선정한다.

경기과기원은 이와 관련 오는 6월1일과 8일 오후 2시 판교테크노밸리 창조경제혁신센터 국제회의실과 고양 킨텍스 제1전시장 210호에서 기술개발사업 설명회를 각각 개최한다.

곽재원 경기과기원장은 "2008년부터 시작한 경기도 기술개발사업은 지난해까지 559개 과제에 총 1063억원을 지원해 3510억원의 기업 매출과 3206명의 신규 고용 창출, 442건의 특허권 획득성과를 거둔 도내 대표적 R&D지원 사업"이라고 설명했다.


이영규 기자 fortun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포토갤러리

  • [포토] 프리지아 '큐티 섹시의 정석' [포토] 설하윤 '건강미 넘치는 몸매' [포토] 화사, 뭘 입어도 '핫'

    #국내핫이슈

  • [포토] 노제 '물오른 미모' [포토] 아이유 '여신 강림' [포토] 한예슬 '동안 미모'

    #연예가화제

  • [포토] 김재경 '건강미의 정석' [포토] 고소영 '20대 뺨치는 50대' [포토] 최진실 딸 최준희 "시집 가는 것 아냐" 사진 해명

    #스타화보

  • [포토] 이은비 '매력적인 S라인' [포토] 클라라 '파티룩의 정석' [포토] 제시 '화려한 비주얼'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완벽한 건강미' [포토] 킴 카다시안 '넘사벽 카리스마' [포토] 킴 카다시안 '파격적 패션'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