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펠레스코어의 주인공…주세종, 10R ‘현대엑스티어 MVP’ 선정

최종수정 2016.05.18 16:01 기사입력 2016.05.18 16:01

댓글쓰기

K리그 클래식 베스트11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K리그 클래식 베스트11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아시아경제 김형민 기자] 프로축구 FC서울 미드필더 주세종(26)이 현대오일뱅크 K리그 클래식 10라운드 ‘현대엑스티어 MVP’에 선정됐다.

주세종은 지난 14일 현대오일뱅크 K리그 클래식 2016 10라운드 성남FC와의 경기에서 과감한 중거리슛과 빠른 쇄도로 멀티골을 기록하며 팀의 3대2 승리를 견인했다. 서울로 이적한 올 시즌 K리그 첫 득점이어서 그 의미가 더 빛났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은 현대오일뱅크와 함께 ‘현대오일뱅크 K리그 클래식 2016’ 매 라운드 최우수선수를 ‘현대엑스티어 MVP’로 선정해 발표한다. ‘현대엑스티어 MVP’에게는 상금 100만원이 주어지며, 이 중 절반은 ‘청년희망펀드’로 기부되어 청년들의 일자리 창출을 돕는다. K리그는 청년 일자리 창출이 국가적인 과제로, 축구계도 청년희망펀드 조성을 통해 청년 일자리 창출에 적극적으로 동참하고자 현대오일뱅크와 손잡고 펀드 조성에 힘을 보탠다.

'현대엑스티어 MVP'는 올 시즌 현대오일뱅크 K리그 클래식 매 라운드 여섯 경기 중 가장 뛰어난 활약을 보인 선수에게 주어지며, 한국프로축구연맹 경기평가회의에서 선정한다. 선정결과는 향후 2016시즌 K리그 베스트11과 MVP 선정에도 반영될 예정이다.

한편 현대오일뱅크 K리그 챌린지 10라운드 MVP에는 16일 강원을 상대로 1득점 1도움을 기록하며 팀의 일곱 경기 연속 무패를 이끈 루키안(25·부천)가 선정됐다.



김형민 기자 khm193@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