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포크락 음악콘서트' 다음달4일 용인 강남대서 열려

최종수정 2016.05.18 10:13 기사입력 2016.05.18 10:13

댓글쓰기

[아시아경제(용인)=이영규 기자] 초여름 감성을 자극 할 '포크 락 음악 콘서트'가 다음달 4일 경기도 용인 강남대학교에서 열린다.

포크(folk)와 락(rock)을 주제로 한 이번 공연은 각 장르를 상징하는 대표가수들이 출연한다. 70~80년대 국내 음악계를 대표하는 윤복희와 대한민국 최고의 락 가수로 불리는 박완규, 박상민, 소찬휘, 김태우 등 국내 유명 뮤지션들이 대거 나온다. 실력파 가수인 크라잉넛, 손승연, 어쿠스틱콜라보 등도 만날 수 있다.

이번 공연은 대중의 보편적 정서를 담은 포크와 역동적 락을 소재로 남녀노소 누구나 즐길 수 있도록 기획됐다.

경기관광공사 관계자는 "수준 높은 포크락 공연을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고 양질의 문화공연을 즐길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자 한다"며 "포크와 락을 상징하는 최고 수준의 출연진들이 잊지 못할 추억을 선사할 것"이라고 밝혔다.

용인 포크락 페스티벌은 올해 처음으로 개최되며, 다음달 4일 저녁 6시30분부터 3시간 가량 진행된다. 입장은 무료다.
이영규 기자 fortun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