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과천시향과 성민제와 만남…'비극, 명연주가 그리고 이탈리아'

최종수정 2016.04.22 07:25 기사입력 2016.04.22 07:25

댓글쓰기

5월12일 과천시민회관 대극장 제47회 정기연주회

과천시향과 성민제와 만남…'비극, 명연주가 그리고 이탈리아'

[아시아경제 임온유 기자] 과천시립교향악단(이하 과천시향)이 베이시스트 성민제를 제47회 정기연주회에 초대했다. 내달 12일 '비극, 명연주가 그리고 이탈리아'가 과천시민회관 대극장에서 열린다.

차이콥스키의 '로미오와 줄리엣 환상서곡'이 무대를 연다. 차이코프스키는 셰익스피어의 희곡 '로미오와 줄리엣'을 기반으로 서정적이면서도 정열적인 아름다움을 담아냈다.

과천시향과 성민제와 만남…'비극, 명연주가 그리고 이탈리아'

다음 무대는 성민제와 과천시향이 쿠세비츠키의 '콘트라베이스를 위한 협주곡, 올림바단조, 작품.3'으로 채운다. 성민제는 2006년 세계적 권위의 슈페르거 국제 콩쿠르를 석권했다. 그의 나이 만 16세 때의 일이다. 현재 독일 뮌헨을 중심으로 정통 클래식과 재즈를 넘나드는 다양한 연주를 선보이며 두터운 마니아층을 확보하고 있다.

5월의 이탈리아를 담은 멘델스존의 '교향곡 제 4번 이탈리아'가 마지막을 장식한다. 1833년 영국 런던에서 초연된 곡이다. 멘델스존은 독일 태생으로 풍족한 집안 환경에서 성장하며 여행을 무척 좋아했다. 그의 다수 작품들은 여행 중 받은 영감으로 작곡되었으며, 교향곡 제3번 '스코틀랜드', '무언가', 서곡 '핑갈의 동굴' 등이 널리 알려져 있다. 이탈리아의 아름다운 자연과 색채를 담아내는 '이탈리아'는 특히 걸작으로 꼽힌다. 전석 1만원이며 8세 이상 입장할 수 있다. 문의 02)507-4009

임온유 기자 ioy@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