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정읍시농업기술센터,벼 육묘기술 교육·무인항공방제기(드론) 연시회 가져

최종수정 2016.04.20 14:01 기사입력 2016.04.20 14:01

댓글쓰기

정읍시농업기술센터는 지난 18일 100여명의 농업인을 대상으로 건강한 모를 기르고 철저한 키다리병 방제를 위한 벼 육묘기술교육과 함께 온탕소독기와 무인항공방제기(드론, 이하 드론) 연시회를 가졌다.

정읍시농업기술센터는 지난 18일 100여명의 농업인을 대상으로 건강한 모를 기르고 철저한 키다리병 방제를 위한 벼 육묘기술교육과 함께 온탕소독기와 무인항공방제기(드론, 이하 드론) 연시회를 가졌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김재길 기자]정읍시농업기술센터는 지난 18일 100여명의 농업인을 대상으로 건강한 모를 기르고 철저한 키다리병 방제를 위한 벼 육묘기술교육과 함께 온탕소독기와 무인항공방제기(드론, 이하 드론) 연시회를 가졌다.
이날 교육에서 강사로 나선 농업기술센터 전종직 식량작물담당은 “ ‘육묘가 반농사’라는 말처럼 풍년농사를 위해서는 무엇보다 육묘가 중요하다”고 강조하고 최근 문제되고 있는 키다리병 방제를 위한 소독요령에 대해서도 중점적으로 안내했다.

이어 열린 드론을 이용한 방제연시회에는 다양한 드론업체가 참여했고 농가에서도 높은 관심을 보였다. 기술센터 관계자는 “드론을 이용한 방제는 노동력과 경영비 절감 효과가 커 농가들의 관심이 높다”고 밝혔다.

또 현장에서는 온탕소독기 시연을 통해 각 업체별 장비에 대한 장단점 비교 및 온탕소독 시 주의사항에 대한 설명도 이루어졌다.
이날 참석한 이영길씨는 “센터에서 벼 육묘기술 교육과 드론·온탕소독기 연시회를 마련해줘 벼 육묘 시에 발생할 수 있는 여러 가지 변수를 미연에 방지할 수 있게 됨은 물론 다양한 업체가 참여해 드론과 온탕소독기를 선택하는 데 많은 도움이 됐다”고 밝혔다.

센터 관계자는 “육묘 시 발생하는 다양한 병해충 및 생리장해로 매년 육묘를 실패하는 농가가 적지 않게 나오고 있어 농업인의 경제적 손실을 예방함은 물론 드론을 이용한 방제에 관심이 많은 농가에 관련 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교육과 연시회를 마련했다”고 밝혔다.

김재길 기자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