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중학생 5명,13살 소녀 집단 성폭행" 소식에…누리꾼들 "세상이 미쳐 돌아가"

최종수정 2016.04.20 11:13 기사입력 2016.04.20 11:13

댓글쓰기

중학생 5명, 13살 소녀 집단 성폭행. 사진=YTN 보도 화면 캡처.

중학생 5명, 13살 소녀 집단 성폭행. 사진=YTN 보도 화면 캡처.


[아시아경제 손현진 인턴기자] 중학생 6명이 생일파티를 하자며 알고 지내던 여중생을 고시원으로 불러내 술을 먹인 뒤 성폭행을 하거나 강제추행한 사실이 알려져 충격을 주고 있다.

경기 부천 원미경찰서는 특수준강간 혐의로 A(15)군 등 중학교 3학년생 5명을 구속하고, 특수준강제추행 혐의로 동급생 B(15)군을 불구속 입건해 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다고 20일 밝혔다.

A군 등 5명은 지난달 5일 오후 경기도 부천의 한 고시원에서 만취한 중학교 1학년생 C(13)양을 번갈아가며 성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불구속 입건된 B군은 C양을 강제로 추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에 트위터 등 SNS에서 누리꾼들은 "와 세상이 미쳐 돌아간다", "심신미약이네 아직 어리네 하면서 감형하지 마세요", "이런 XX들은 구제할 가치도 없다" 등의 글을 올리면서 분노를 쏟아내고 있다.
손현진 인턴기자 freehj@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