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질병관리본부, 국제백신연구소와 감염병 대응 협력

최종수정 2016.04.15 08:54 기사입력 2016.04.15 08:54

댓글쓰기

정기석 본부장 "연구협력 중요하다"

▲정기석 본부장.[사진=윤동주 기자]

▲정기석 본부장.[사진=윤동주 기자]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정종오 기자] 질병관리본부(본부장 정기석)가 15일 국제백신연구소와 손잡고 감염병 대응 협력을 추진한다고 발표했다.

정 본부장은 이날 국제백신연구소를 방문해 지카 바이러스 백신 개발 등에 대한 상호 협력의사를 확인하고 신종 감염병 등으로부터의 위기 대응을 위한 협력방안을 논의했다. 국제백신연구소는 개도국의 감염병 예방을 위해 안전하고 효과적이며 저렴한 백신의 개발과 보급을 목적으로 1997년 설립됐다. 우리나라에 본부를 둔 최초의 국제기구이다.

정 본부장은 "전 세계적으로 지카 등 신종 감염병이 발생하고 있는 상황에서 백신개발의 경험과 전문성을 가지고 있는 국제백신연구소와 연구협력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질병관리본부와 국제백신연구소는 앞으로 백신개발 기술과 노하우에 대한 상호 공유를 추진할 계획이다.

정종오 기자 ikokid@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