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GS건설 컨소시엄, 고양 한류월드에 '킨텍스원시티' 공급

최종수정 2016.03.03 10:16 기사입력 2016.03.03 10:16

댓글쓰기

'킨텍스원시티' 조감도(제공: GS건설)

'킨텍스원시티' 조감도(제공: GS건설)


[아시아경제 이민찬 기자] 경기 일산 GTX킨텍스역(계획) 인근 고양 한류월드의 아파트 단지 이름이 '킨텍스원시티'로 최종 결정됐다.

'킨텍스원시티'는 2208가구의 대단지로 GS건설과 포스코건설, 현대건설 등이 컨소시엄을 구성해 시행·시공하는 단지다. 킨텍스 측에서는 당초 사유재산인 아파트에 공공시설의 명칭을 붙이는 것이 적절치 않다는 반대 의견도 있었으나, '킨텍스원시티'의 미래가치를 높이 평가해 브랜드 사용 협약 체결에 나선 것으로 알려졌다.

'킨텍스원시티'는 일산의 랜드마크인 '킨텍스' 인근에 위치한 지리적 장점과 일류 건설사, 1㎞ 반경 안에 모든 것을 갖춘 생활인프라, 한강·호수공원 조망권, 하나 밖에 없는 공간특화 등이 하나에 담겼다는 의미인 '원시티'를 합쳐 만들어졌다.

분양관계자는 "대한민국의 대표 전시·문화 공간인 킨텍스를 아파트 이름에 붙이게 돼 향후 입주민들에게 높은 브랜드 가치를 영유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내다봤다.

'킨텍스원시티'는 경기 고양시 일산동구 고양관광문화단지(한류월드) 도시개발구역 M1·2·3블록에 지하 3층~지상 49층, 15개 동 전용면적 84~142㎡ 총 2208가구 규모로 들어선다. 이달 말 견본주택 문을 연다.
한편 '킨텍스원시티'가 위치한 고양 한류월드·킨텍스 지원시설에는 공동주택·오피스텔 7000여가구와 업무시설, 상업시설, 테마파크, 수변공원 등이 들어설 계획이다. 빛마루 디지털 방송 콘텐츠 지원센터와 엠블호텔 등은 이미 자리를 잡았고 EBS통합사옥이 건립 중 이다. 'K-컬쳐밸리' 조성 계획도 추진 중이다.


이민찬 기자 leemi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