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2단계금융개혁]7500억 기술금융 투자펀드 운용

최종수정 2016.02.25 07:30 기사입력 2016.02.25 07:3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강구귀 기자] 우수한 기술을 가진 기업에 투자하는 기술금융 투자펀드가 약 7500억원 규모로 운용된다.

금융위원회는 25일 2단계 금융개혁 방향을 발표하고 위와같이 실물지원 기능을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은행권 기술금융 실적평가에는 기술기반 투자 항목을 신설하고, 은행이 직접 기술평가 역량을 확보해 연간 20조원 규모의 기술신용대출을 공급한다. 창조경제혁신센터 내 파이낸스 존과 연계, 우수 기술기업에 대한 정책금융기관의 컨설팅도 지원하기로 했다.
자본시장에 대한 기업금융도 강화된다. 크라우드펀딩 매칭펀드를 조성하고 우수기업과 크라우딩 업체를 연결하는 기업투자정보마당을 운영한다. 인수인의 자율성과 위험선별기능을 강화해 자금조달 여건도 개선하기로 했다.

정책금융의 역할도 강화된다. 기업성장 단계에 따라 산업은행, 기업은행의 지원을 강화하고 신용·기술보증기금을 통한 맞춤형 보증제도를 도입한다. 문화콘텐츠 금융센터 설립과 문화창조벤처단지 내 파이낸스 존 설치 등 창조경제와 문화융성 분야를 지원하기로 했다.

강구귀 기자 nin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