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대한항공, 김종민 감독 성적부진 사퇴…장광균 대행 체제로

최종수정 2018.09.12 00:48 기사입력 2016.02.11 13:10

댓글쓰기

대한항공 김종민 감독[사진=김현민 기자]

[아시아경제 김흥순 기자] 남자 프로배구 대한항공의 김종민 감독이 성적 부진에 대한 책임을 지고 자진 사퇴했다.

대한항공은 "김 감독이 지난 8일 KB손해보험과의 경기에서 패한 뒤 최근 경기 연패와 성적부진에 대한 책임을 지고 사퇴하겠다는 의사를 구단에 전달했다"고 11일 밝혔다. 구단은 이를 수용하고 남은 시즌을 장광균 감독대행 체제로 운영하기로 했다.
대한항공은 시즌이 얼마 남지 않은 상황에서 위기를 극복하고 반전에 성공하기 위해서는 분위기 쇄신이 절실하다는 판단 하에 감독을 교체하기로 결정했다. 장 감독대행은 2003년 대한항공에 입단해 왼쪽 공격수로 활약했다. 2007년 한국배구연맹(KOVO) 컵대회 최우수선수(MVP)와 2007~2008 시즌 V리그 공격상을 수상했다. 2013년 현역에서 은퇴한 뒤 대한항공에서 코치로 일하고 있다.

장 감독대행은 "어려운 상황에서 팀을 이끌게 됐지만, 선수단 전원이 초심으로 돌아가 우리 팀이 가진 장점을 극대화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일단 포스트 시즌에 진출하고 나면 승부는 아무도 모른다"고 각오를 새롭게 했다.


김흥순 기자 spor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김흥순 기자 sport@asiae.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