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메시, 신장결석 치료…수요일 복귀 예정

최종수정 2016.02.09 08:45 기사입력 2016.02.09 08:45

댓글쓰기

리오넬 메시 / 사진=바르셀로나 공식 페이스북

리오넬 메시 / 사진=바르셀로나 공식 페이스북


[아시아경제 김세영 기자] 리오넬 메시(29·FC바르셀로나)가 신장 결석 치료를 받는다.

FC바르셀로나는 8일(이하 현지시간) 구단 홈페이지를 통해 “메시가 지난해 12월부터 신장에 통증을 느껴 검사를 받을 것”이라고 전했다.
스페인 일간지 ‘문도 데포르티보’는 메시가 바르셀로나에 한 대학병원에서 이틀 동안 결석을 잘게 쪼개는 치료를 받을 예정이라고 전했다. 팀 훈련에 불참한 메시는 수요일(10일) 1군 경기에 복귀할 예정이다.

메시는 지난해 12월 일본에서 열린 2015 국제축구연맹(FIFA) 클럽월드컵 광저우 헝다와의 준결승에서 신장에 통증을 느껴 결장한 바 있다.

한편, 바르셀로나는 10일 발렌시아와 국왕컵(코파 델 레이) 준결승 2차전을 치른다. 바르셀로나는 1차전에서 발렌시아를 7-0으로 꺾었다.
김세영 기자 ksy1236@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