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성남, '국가대표 출신' 정경호 2군 코치 선임

최종수정 2016.01.26 12:14 기사입력 2016.01.26 12:14

댓글쓰기

성남FC 정경호 2군 코치와 이재명 구단주, 사진=성남 구단 제공

성남FC 정경호 2군 코치와 이재명 구단주, 사진=성남 구단 제공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김형민 기자] 올 시즌 R리그에 참가하는 성남FC가 울산대학교 정경호 코치를 2군 전담 코치로 선임했다.

새롭게 성남 코칭스태프로 합류하게 된 정경호 코치는 2004년 아테네올림픽, 2006년 독일월드컵 국가대표 출신으로 K리그에서 10년간 뛰며 238경기 30득점 14도움의 기록을 남겼다. 선수 시절 빠른 스피드와 개인기, 골 결정력을 갖춘 K리그를 대표하는 측면 공격수로 활약했다.
은퇴 후에는 울산대학교 코치로 부임하여 울산대를 대학 정상급으로 올려놓으며 지도력을 인정 받았다.

성남은 국가대표 및 K리그의 경험이 풍부한 정경호 코치의 선임으로 2군 선수들의 성장과 기량 발전을 도울 멘토를 얻게 되었다. 또한 정 코치가 R리그에 참가하는 23세 이하 선수들의 실력을 끌어올려 선수단 운용의 폭을 넓히는 가교 역할을 휼륭히 해 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정경호 코치는 “성남 시민으로서 성남FC의 코치로 오게 되어 감회가 새롭고 자부심을 느낀다. 구단이 내게 기대하는 부분을 잘 알고 있는 만큼 대학 코치 시절 얻은 경험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젊은 선수들과 소통하는 지도자가 되겠다”며 소감을 밝혔다.
김형민 기자 khm193@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