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DJ 3남 김홍걸, 더민주 입당…이희호 여사 반응은?

최종수정 2016.01.24 13:44 기사입력 2016.01.24 13:44

댓글쓰기

김홍걸 더민주 입당. 사진=tv조선 방송화면 캡처

김홍걸 더민주 입당. 사진=tv조선 방송화면 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고(故) 김대중 대통령의 삼남인 김홍걸 연세대 김대중도서관 객원교수가 더불어민주당에 입당했다.

24일 홍걸씨는 더민주 당대표 회의실에서 열린 기자회견에 참석했다. 이 자리에서 그는 "더불어민주당은 아무리 당명이 바뀌어도 김대중 정신과 노무현 정신이 합쳐진 60년 야당의 정통 본류"라고 했다.

이어 "더 이상 아버님과 호남을 분열과 갈등의 수단으로 삼아선 안 된다. 특히 분열의 이름으로 아버님을 말하지 않았으면 좋겠다"라며 이같이 말했다.

또 홍걸씨는 "김대중 정신은 통합, 단결, 그리고 민주주의"라며 "출신이 어디든, 그 분을 모신 적이 있든 없든, 그 분의 철학과 원칙을 따르는 사람이면 김대중 정신을 이어 받은 분이다"라고 전했다.

홍걸씨는 어머니인 이희호 여사와의 사전 상의에 대해서는 "어머님께 제 뜻을 상의 드렸고, 신중히 잘 판단해서 할 것이라고 말씀드렸다"고 했다.
문재인 더민주 대표는 홍걸씨의 입당에 대해 "김홍걸 교수의 입당은 단순한 인재영입이나 우리당의 확장 차원이 아니다"라며 "60년 야당의 정통 본류로서, 통합과 단결의 구심이 우리당에게 있다는 대내외적 표방"이라고 밝혔다.

한편 홍걸씨는 출마 여부에 대한 질문에는 "나중에 분명히 밝히겠다"고 말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