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안대희 “당의 뜻 따라 ‘험지 출마’ 수락”

최종수정 2016.01.13 19:43 기사입력 2016.01.13 19:43

댓글쓰기

사진=아시아경제DB

사진=아시아경제DB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당초 부산 해운대 출마를 타진해 온 안대희 전 대법관이 새누리당의 뜻에 따라 ‘험지 출마’를 결심했다.

안 전 대법관은 김무성 대표에게 당이 요청해온 ‘험지 출마’를 수락한다는 의사를 전달해왔다고 김영우 수석대변인이 13일 전했다.
김 수석대변인은 한 매체와의 통화에서 “안 전 대법관이 서울의 야당의원 지역에 출마키로 했다”고 말했다. 이와 관련해 안 전 대법관은 “당의 뜻에 따르겠다”고 말한 것으로 전해졌다.

안 전 대법관은 당초 부산 해운대 출마를 타진해왔지만, 김 대표의 설득에 마음을 바꾼 것으로 풀이된다.

당내에서는 안 전 대법관이 야당 현역 의원의 지역구인 서울 중랑구, 광진구, 도봉구 중에서 출마 지역을 고를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