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KIA타이거즈 내야수 김주형·투수 양현종 19일 결혼

최종수정 2015.12.03 09:43 기사입력 2015.12.03 09:43

댓글쓰기

김주형-정주희 커플

김주형-정주희 커플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KIA타이거즈 내야수 김주형(30)과 투수 양현종(27)이 같은 날 각각 화촉을 밝힌다.

김주형은 오는 19일 오후 1시 광주 제이아트웨딩홀 1층 아모레홀에서 신부 정주희(30)씨와 웨딩마치를 울린다.
김주형은 2년 전 지인의 소개로 국내 한 특급호텔에서 근무하는 정 씨를 처음 만났다. 2년여 동안 알콩달콩 사랑을 키워온 이들은 마침내 백년가약을 맺게 됐다.

김주형-정주희 커플은 미국과 멕시코 칸쿤으로 10일간 신혼여행을 다녀온 뒤 경기도에 신접살림을 차릴 예정이다.

투수 양현종도 19일 광주에서 신부 라헬(26)씨와 화촉을 밝힌다.
양현종-라헬 커플

양현종-라헬 커플


2013년 친구의 소개로 만난 양현종-라헬 커플은 서로를 챙겨주며 응원하는 아름다운 사랑을 키워왔으며, 마침내 사랑의 결실을 맺게 됐다.
양현종은 “경기장 안팎에서 큰 힘이 되어 줬던 사람이기에 평생을 함께 하기로 했다”면서 “행복한 가정을 이뤄 잘 살겠다”고 말했다.

양현종-라헬 커플은 코사무이로 5일간 신혼여행을 다녀온 뒤 광주에 차려진 신접 살림에서 가정을 꾸린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