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메르스 공포]"격리자 750여명..DB구축 의료기관 제공 검토"

최종수정 2015.06.04 15:36 기사입력 2015.06.02 13:26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조태진 기자]보건당국이 메르스 증상이 의심돼 격리 상태에 있는 사람들의 명단을 데이터베이스(DB)로 구축해 공개하는 방안을 검토한다.

권준욱 중앙메르스관리대책본부 기획총괄단장은 2일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정례브리핑에서 "격리 대상자가 789명에서 33명이 해제돼 약 750여명인데 더 늘어날 수 있다"며 "앞으로 이를 DB로 구축해 의료기관에 제공해 관리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현재 자택에 격리 중인 메르스 의심환자는 690명이다. 100명 정도는 격리기관에서 관리되고 있다.

격리 대상으로는 환자와 환자보호자 등과 같은 밀접접촉자, 의료진, 환자를 이송한 119 대원 등이 포함됐다. 격리대상자들은 출국이 금지된다. 권 단장은 "법무부에 우선 240여명의 명단을 제공했고 전체 명단은 데이터 구축을 마무리해 오늘 중 제공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하지만 사망자와 3차 감염자가 발생한 병원 이름 공개에 대해서는 보건당국이 불가 입장을 전했다.
이날 보건복지부는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정례브리핑에서 "오늘 회의에서 일부 병원 공개에 대한 의견이 있었지만, 의료진들이 격리 대상 여부를 확인할 수 있는 시스템을 마련하는 방식으로 의견이 모였다"고 말했다.

격리 대상자나 밀접 접촉자, 메르스 발생 병원 방문 이력자 등이 다른 병원에서진료를 받을 때, 의료진들이 해당 환자의 진료ㆍ방문 이력을 파악할 수 있는 시스템을 개발해 보급하겠다는 계획이다.

복지부는 "병원을 공개했을 때 발생할 수 있는 문제점을 이런 방식으로 효과적으로 처리할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했다.
.


조태진 기자 tjjo@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포토갤러리

  • [포토] 프리지아 '큐티 섹시의 정석' [포토] 설하윤 '건강미 넘치는 몸매' [포토] 화사, 뭘 입어도 '핫'

    #국내핫이슈

  • [포토] 제시 '완벽한 S라인' [포토] 노제 '물오른 미모' [포토] 아이유 '여신 강림'

    #연예가화제

  • [포토] 정호연 '대세의 화보' [포토] 조이 '청바지 여신' [포토] 허니제이, 깜찍 매력에 '심쿵'

    #스타화보

  • [포토] 제시 '미국 스타일' [포토] 이은비 '매력적인 S라인' [포토] 클라라 '파티룩의 정석'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완벽한 건강미' [포토] 킴 카다시안 '넘사벽 카리스마' [포토] 킴 카다시안 '파격적 패션'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