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中에서 보내온 박해진 자필메시지, 글씨체도 '훈훈'…뭐라고 썼나 보니

최종수정 2014.12.31 11:14 기사입력 2014.12.31 11:14

댓글쓰기

박해진 자필메시지

박해진 자필메시지



中에서 보내온 박해진 자필메시지, 글씨체도 '훈훈'…뭐라고 썼나 보니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배우 박해진이 중국 드라마 '남인방-친구' 촬영장에서 새해 인사를 전했다.

12월 초 본격적인 촬영에 들어간 중국 드라마 '남인방-친구'에서 해붕 역으로 활약할 박해진이 다가오는 새해를 맞아 훈훈한 자필 메시지를 전달한 것.

박해진은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라고 적은 메시지와 부드러운 미소로 눈길을 끌고 있다. 여기에 "건강하고 힘찬 새해를 맞으시길 진심으로 기원하는 마음을 담았다"고 전했다.

특히 사진 속 박해진은 깔끔한 블랙 수트 의상을 완벽하게 소화해내고 있어 관심을 더하고 있다.
박해진은 역할에 걸맞는 의상을 직접 선택하기 위해 의상 전체를 스타일리스트와 함께 구입하는 남다른 열의를 보였다는 후문이다. 이에 연기에 대한 열정뿐만 아니라 캐릭터를 위해 스타일링 하나하나에도 꼼꼼하게 체크하는 박해진의 디테일함을 확인할 수 있었다고 한다.

뿐만 아니라 '남인방-친구'의 촬영장에서는 스태프들과 배우들 모두 박해진의 의상을 개인적으로 촬영하는 진풍경이 펼쳐졌다는 전언이다.

한편, 중국 드라마 '남인방-친구'는 3년 전 중국내에서 큰 인기를 얻었던 남인방의 두 번째 시리즈다. 극 중 박해진은 겉으론 바람둥이처럼 보이지만 속내는 착한 남자 '해붕'역을 맡았으며 SBS 진혁 감독이 함께 호흡을 맞추고 있어 이목이 집중된다.

드라마 '남인방-친구'는 오는 2015년 중국에서 방영 될 예정이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