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피아니스트 윤한, 이솜 마음에 들어…"밥 한 번 먹자"

최종수정 2014.12.31 09:41 기사입력 2014.12.31 09:41

댓글쓰기

윤한, 이솜 관심 /사진=KBS '1대100' 방송 캡쳐

윤한, 이솜 관심 /사진=KBS '1대100' 방송 캡쳐



피아니스트 윤한, 이솜 마음에 들어…"밥 한 번 먹자"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피아니스트 윤한이 배우 이솜에게 적극적인 호감을 표현해 화제다.

30일 방송된 KBS 2TV '1대 100'에는 윤한이 패널 100명을 상대로 최후의 1인이 되기 위한 퀴즈 대결을 펼쳤다.

이날 MC 한석준 아나운서는 "프로그램을 통해 박은영 아나운서와 이소연을 만나지 않았냐. 둘 중에 누가 좋냐"고 물었다.
윤한은 과거 KBS '맘마미아'에서 박은영 아나운서의 맞선남으로 등장했으며 MBC '우리 결혼했어요'에선 배우 이소연의 가상남편으로 출연했었다.

한 아나운서의 질문에 윤한은 "난 다른 사람이 좋다"며 "요즘 마음에 들어 온 사람이 있다"고 반전 대답을 내놨다.

윤한이 꼽은 사람은 영화 마담 뺑덕에서 배우 정우성의 팜므파탈로 출연했던 이솜이다. "뭔가 매력적인 것 같다"는 설명. 그는 이솜에게 "기회가 된다면 밥 한 번 먹고 싶다"는 영상 메시지를 띄웠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