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美 소비자, "세탁기는 LG, 냉장고는 삼성"

최종수정 2014.12.31 07:00 기사입력 2014.12.31 07: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배경환 기자] 삼성전자의 냉장고와 LG전자의 세탁기가 올 한 해 미국 소비자들의 호평을 받은 것으로 조사됐다.

31일 미국 소비자잡지 컨슈머리포트가 한 해 동안 생활가전을 평가한 결과에 따르면 양사의 제품들이 우수 제품 상위권을 휩쓸었다.

우선 세탁기는 LG전자 제품이, 냉장고는 삼성전자 제품이 다수를 차지했다. 식기세척기는 외국 기업의 제품이 꿰찼다.

올해 최고의 전자동세탁기는 LG전자의 제품 3대(WT5680HVA·WT1701CV·WT1001CW)와 삼성전자의 제품 1대(WA56H9000AP)가 뽑혔다. 드럼세탁기 평가에서도 LG전자의 제품(WM8500HVA)이 우수한 제품 가운데 하나로 이름을 올렸다.

냉장고 부문에서는 삼성전자가 선전했다. 셰프컬렉션(RF34H9960S4)은 대용량 냉장고 가운데 최고 제품으로 선정됐다. 크기가 작은 냉장고 부문에서도 삼성전자의 4도어 냉장고(RF23HSESBSR)와 양문형 냉장고((RS22HDHPNSR)가 최고라는 평을 받았다.
프렌치도어 부문에서는 LG전자의 상냉장 하냉동 냉장고(LFC22770ST)가 훌륭하다고 평가했다. 수납공간을 혁신적으로 넓힌 냉장고로는 삼성전자(RH29H8000SR)와 LG전자의 제품(LSC22991ST)이 나란히 이름을 올렸다.

이밖에 전통적인 냉장고로 분류되는 상냉동하냉장 부문에서는 중국의 하이얼 제품이 최고 평가를 받았고 식기세척기 부문에서는 보쉬, GE, 켄모어 등 외국 기업이 선정됐다.

배경환 기자 khba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