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아이유, 소녀시대 제쳤다…올해를 빛낸 가수 1위 등극

최종수정 2014.12.18 14:51 기사입력 2014.12.18 14:51

댓글쓰기

가수 아이유 [사진=CJ E&M 제공]

가수 아이유 [사진=CJ E&M 제공]



아이유, 소녀시대 제쳤다…올해를 빛낸 가수 1위 등극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가수 아이유가 2014년을 빛낸 가수 1위로 선정됐다.

18일 한국갤럽 발표에 따르면 아이유는 12.9%의 지지를 얻어 1위를 차지했다. 한국갤럽이 지난 10월과 11월 두 차례에 걸쳐 전국(제주 제외) 만 13세부터 59세 남녀 2774명을 대상으로 '올 한해 활동한 가수 중 가장 좋아하는 가수를 세 명까지 물은' 결과였다.

아이유는 지난 5월 리메이크 앨범 '꽃갈피'를 발표하고 '나의 옛날 이야기'와 '너의 의미' 등 전 세대를 아우르는 활동을 펼쳤다. 컴백한 가수 서태지의 '소격동' 피처링에도 참여했다.

아이유의 뒤를 이어 소녀시대가 12.4%의 지지를 얻어 2위에 올랐다. 'Mr.Mr.' 활동에 이어 유닛 태티서가 'Holler'를 발표해 다양한 활동을 했다.
3위는 걸그룹 씨스타(10.8%)였다. 아이돌그룹 EXO(9.4%), 이선희(8.4%), 걸스데이(7.9%), 이승철(7.8%), 조용필(7.2%), 비스트(5.5%), 장윤정(5.2%) 순으로 뒤를 이었다.

한편 2014년 최고의 가요로는 아이유의 산울림 리메이크 곡 '너의 의미'(7.7%)가 뽑혔다. 2위는 씨스타 소유와 정기고가 함께 부른 '썸'(4.6%), 3위는 이선희의 '그 중에 그대를 만나'(4.5%), 4위는 서태지의 '소격동'(4.5%), 5위는 에일리의 '손대지마'(4.3%)가 차지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