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박춘봉 구속…법원 "도주 및 증거인멸 우려"

최종수정 2014.12.14 21:46 기사입력 2014.12.14 17:42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민영 기자] 수원 서부경찰서는 14일 동거녀를 살해하고 시신을 훼손 ·유기한 혐의로 박춘봉(55)씨를 구속했다.

수원지방법원은 이날 오후 영장실질심사에서 살인과 사체손괴, 사체유기 등의 혐의로 구속영장이 청구된 박씨에 대해 "도주가 우려되고 증거인멸 가능성이 있다"며 영장을 발부했다.

법원은 또 DNA 채취 등을 통한 혐의 입증을 위해 박씨의 옷과 손톱, 가택 등에 대한 압수수색 영장을 함께 발부했다.

박씨는 이날 오후 영장실질심사에 앞서 "피해자 가족에게 죄송하다"고 심경을 밝혔으며, 시신훼손 이유에 대해 "기억이 나지 않는다. 정신이 없다"고 말했다. 잔인한 수법으로 피해 여성을 살해한 이유를 묻는 질문에는 고개를 숙인 채 답변하지 않았다.

경찰은 박춘봉을 상대로 추가 범행과 조력자 여부 등에 대한 수사를 이어나갈 방침이다.
김민영 기자 argus@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