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아시아나, 차세대 주력기 A350XWB 국내에서 첫 선

최종수정 2014.11.18 11:30 기사입력 2014.11.18 11:3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황준호 기자] 아시아나항공 을 대표할 차세대 주력기인 A350XWB가 국내 처음 모습을 드러냈다.

항공기제작사 에어버스는 18일 김포국제공항 아시아나항공 격납고에서 A350XWB 월드투어를 통해 A350XWB를 국내 최초로 공개했다.

이 항공기는 아시아나의 차세대 주력기다.

아시아나는 2017년부터 2025년까지 A350XWB기종 30대(A350-800 8대, A350-900 12대, A350-1000 10대)를 순차적으로 도입한다. 도입 계약은 규모는 총 96억달러다. 아시아나는 A350XWB를 도입하면서 B767 등 노후기종을 정리한다.

아시아나는 A350XWB가 동급 중대형 항공기 대비 더 넓고 쾌적한 객실 공간을 제공하며 뛰어난 연료효율성을 갖추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소음과 탄소배출이 적은 친환경 항공기이며 중장거리 노선 투입이 가능해 기종 단순화와 기재효용성을 극대화 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아시아나항공 관계자는 "중장기 기종 대체 및 성장 수요에 부합하는 최적 기종으로 A350기종을 도입하기로 했다"며 "차세대 신기종 도입을 통해 최고의 고객 서비스 제공하는 동시에 안전성을 보장할 것"이라고 말했다.


황준호 기자 rephwa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