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성희롱은 농담으로" 황당 면접 모범(?)답안…고용부 논란일자 슬쩍 삭제

최종수정 2014.11.15 15:56 기사입력 2014.11.15 15:56

댓글쓰기

"성희롱은 농담으로" 황당 면접 모범(?)답안…고용부 논란일자 슬쩍 삭제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성차별적인 면접요령을 채용 정보 홈페이지에 올린 고용노동부가 논란이 커지자 면접요령을 슬쩍 삭제해 빈축을 샀다.

15일 한국여성단체연합 등에 따르면 전날까지 워크넷에는 여성 구직자용 면접 모범답안으로 '성희롱에 대해 어떻게 생각합니까'란 질문에 '성에 대한 가벼운 말 정도면 신경 쓰지 않겠고, 농담으로 받아칠 여유도 필요하다고 생각한다'는 답을 모범답안으로 제시했다.

특히 성희롱에 관한 질문에 대해 워크넷은 "최근 관련 재판도 많고, 지나치게 예민한 여성 사원에게 곤란을 당한 회사도 있다"고 설명했다.

'커피나 복사 같은 잔심부름이 주어진다면 어떻게 하겠습니까'란 질문에는 '한 잔의 커피도 정성껏 타겠습니다', '아기가 태어나면 어떻게 하겠느냐'는 질문에는 '여성으로서 유아 교육에 대한 책임이 뒤따르겠지만 회사에서 인정받는다면 일을 계속할 수 있다'답변을 모범답안으로 제시했다.

또한 '결혼은 언제 할 예정인가'란 질문에 '현재로서는 결혼 계획이 없다고 답해야 한다'고 제시돼 있었다. 워크넷은 그 이유로 "업무를 제대로 할 만하면 퇴사하는 일이 흔해 결혼예정자나 오래된 애인이 있으면 채용을 꺼린다"고 말했다.
한국여성단체연합 등은 성명을 통해 "여성 구직자에게만 결혼 계획이나 육아문제를 질문하는 것은 명백한 성차별인데도 이를 규제해야 할 고용노동부가 성차별을 인정하고 있다"고 강하게 비판했다.

논란이 불거지자 고용노동부는 전날 오후 홈페이지에서 해당 내용을 조용히 삭제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오프라인 사주를 온라인으로!

  • 나의전성기는 언제? 사주를 알면 인생이 보인다.
  • 이 사람과 어때요? 연인, 친구, 상사와 궁합보기
  • 대운을 내것으로! 좋은 번호가 좋은 기운을 가져옵니다.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