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美 GM, 3Q 글로벌 판매 1980년 이후 최대 실적

최종수정 2014.10.17 09:46 기사입력 2014.10.17 09:46

댓글쓰기

전년 동기 대비 2% 늘어난 244만9595대 판매

[아시아경제 임선태 기자]한국GM은 미국 제너럴모터스(GM)가 올해 3·4분기 글로벌 시장에서 전년 동기 대비 2% 많은 244만9595대를 판매, 1980년 이후 3분기 최대 판매 실적을 달성했다고 17일 발표했다.

올해 1~9월 누계실적 역시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2% 늘어난 737만1743대를 판매했다.

GM은 글로벌 빅2 시장인 미국과 중국에서 올해 3분기에 각각 전년 동기 대비 8%, 14% 성장했으며, 올해 1~9월까지는 각각 4%, 12% 성장했다.

GM은 중국에서 지난해 연간 판매량인 316만대를 넘어설 것으로 예상하고 있어 2년 연속 300만대 판매 돌파를 눈앞에 두고 있다.

지난달 GM의 중국시장 총 누적 판매량은 2000만대를 넘어섰다. 쉐보레는 3분기에 중국시장에서 13% 성장한 16만9830대를 판매했으며, 이 실적은 중국시장 3분기 최대 판매실적이다. 올해 1~9월까지는 7% 성장한 50만5316대가 판매됐다.
한국GM은 올해 1월부터 9월까지 국내시장에서 총 11만421대를 판매, 전년 동기 대비 5%의 증가세를 기록했으며, 이는 2002년 회사 출범 이후 1~9월 기준 역대 최고 연간 누적 내수실적이다.

메리 바라 GM 최고경영자(CEO)는 "GM은 미국과 중국시장에서의 견고한 성장을 바탕으로 34년 만에 3분기 기준 최대 판매실적을 기록했다"며 "GM은 각 시장에서의 성장 동력을 이어가기 위해 북미에서 쉐보레 콜로라도·GMC 캐니언을, 유럽에서는 오펠·복스홀 코르사를, 중국에서는 뷰익 엔비전·캐딜락 ATS-L를 각각 출시할 예정"이라고 했다.


임선태 기자 neojwalker@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