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롯데홈쇼핑, 경영투명성위원회 출범

최종수정 2014.10.02 14:02 기사입력 2014.10.02 14:02

댓글쓰기

롯데홈쇼핑 '경영투명성위원회' 출범식

롯데홈쇼핑 '경영투명성위원회' 출범식


[아시아경제 송화정 기자] 롯데홈쇼핑은 2일 오전 11시 서울 양평동 본사에서 투명·청렴경영 실현 및 불공정 거래 관행 개선을 위한 '경영투명성위원회' 출범식을 가졌다.

롯데홈쇼핑의 경영투명성위원회는 윤리·정도 경영을 통해 협력사와의 상생에 앞장서는 기업으로 거듭나고자 하는 노력의 일환으로, 그 동안의 모든 권한을 내려놓고 입점 프로세스부터 경영활동 전반에 이르기까지 외부 전문가의 평가를 받고 조언을 구하자는 취지에서 마련하게 됐다.

강철규 전 공정거래위원장(현 환경정의 이사장)을 위원장으로, 한국투명성기구 강성구 상임정책위원, 서울대 곽수근 교수, 한국소비생활연구원 김연숙 부원장, 희망제작소 윤석인 소장, 경향신문 유인경 기자, 소비자단체연합회 이덕승 회장, 중소기업진흥공단 전홍기 처장, 동반성장위원회 조태용 부장, 공정경쟁연합회 홍미경 국장 등 학계 교수, 소비자 및 중소기업 관련 단체 주요 인사, 언론 관계자 등 10명의 위원이 활동하게 된다.

롯데홈쇼핑의 경영투명성위원회는 매월 정기적인 회의를 통해 윤리헌장 제정 등 자문 활동을 지속적으로 진행하고 불공정 거래 관행에 대한 모니터링 및 협력사와의 상생 방안에 대한 조언을 제공할 예정이다. 또한 상품 입점 프로세스의 공정성 평가와 함께 입점 제품 편성현황 등에 대해서도 집중 점검할 계획이다.

이날 출범식에는 롯데홈쇼핑 강현구 대표와 임삼진 CSR동반성장위원회 위원장, 김형준 상무를 비롯해 경영투명성위원회 강철규 위원장 등 주요 관계자 20여 명이 참석했으며 강현구 대표는 투명·청렴경영 경영 실천을 위한 적극적인 조언과 지원을 부탁했다.
강철규 위원장은 "롯데홈쇼핑의 최근 행보를 보면서 변화에 대한 실천의지가 강함을 느꼈다"며 "경영투명성위원회의 적극적인 활동을 통해 기업 발전에서 더 나아가 고객 만족도 상승, 동반성장과 상생협력에 기여하는 회사로 성장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공정경쟁연합회 홍미경 국장은 "롯데홈쇼핑 경영투명성위원회 위원으로서 칭찬보다는 냉정한 비판과 지적을 통해 활발히 활동을 펼쳐 나가겠다"고 포부를 밝혔으며 한국투명성기구 강성구 상임정책위원은 "기업 내부에서 인지하지 못하고 있는 잘못된 관행까지 바로잡아 나갈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롯데홈쇼핑 강현구 대표는 "롯데홈쇼핑의 새로운 변화를 모색하던 중 내부뿐만 아니라 외부에서도 공감할 수 있는 변화를 만들어 보자는 결론에 이르렀다"며 "경영투명성위원회는 롯데홈쇼핑의 잘못된 점을 눈감아 주지 않을 분들로 구성했으며 위원회의 조언을 적극 수렴해 고객의 신뢰를 받는 채널로 거듭날 것"이라고 말했다.

롯데홈쇼핑은 협력사와 내부 임직원 소통 강화를 위한 '리스너' 프로그램, 한국투명성기구와의 청렴경영 협약 등 투명한 조직 문화 구축을 위한 다양한 노력을 진행하고 있다.


송화정 기자 pancak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