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농협은행, 'NH통일대박 정기예·적금' 출시

최종수정 2014.09.23 09:59 기사입력 2014.09.23 09:59

댓글쓰기

자료제공:농협은행

자료제공:농협은행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조은임 기자] NH농협은행은 통일기금을 조성하는 사회공익형 금융상품인 'NH통일대박 정기예·적금'을 판매한다고 23일 밝혔다.

이 상품은 개인, 법인의 자발적인 통일관련 활동을 유도하고 남북농업협력 등 관련 사업을 지원하기 위해 마련됐다. 농협은행은 매년 10억원 이내에서 가입고객 세전 이자금액의 1%를 기금으로 조성한다.
NH통일대박 정기예·적금은 개인과 법인 모두 가입 가능하다. 적금은 월 1만원 이상 한도제한이 없으며 예금은 개인 100만원에서 5억원 이내, 법인은 300만원 이상 30억원 이내에서 납입하면 된다.

개인은 예금의 경우 최고 0.4%p의 우대금리를 합산해 최대 연 2.45%(9월11일 기준, 1년제), 적금은 최고 0.6%p의 우대금리를 적용해 최대 연3.1%의 금리를 받을 수 있다.

법인은 예·적금 모두 최고 0.1%p의 우대금리 합산해 정기예금은 연 1.8%, 적금은 연 2.5%의 최대금리가 가능하다.
우대금리의 경우 실향민, 새터민, 개성공단입주기업 임직원 등에는 '특별우대금리'를 제공한다. 또 통일관련 활동(그림그리기, 글짓기, 행진대회, 통일단체 후원 등)에 참여하거나 개최(주관)했을 땐 '통일염원 우대금리', 농협은행의 신용(체크)카드 사용실적이 월평균 50만원 이상인 경우 '카드거래 우대금리'를 제공한다.

조은임 기자 goodni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