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우리銀, 수출 中企 위한 '수출기업 마스터론' 출시

최종수정 2014.09.22 09:58 기사입력 2014.09.22 09:58

댓글쓰기

수출 중소기업에 대한 금융한도 확대 및 낮은 대출금리 제공

우리은행 '수출기업 마스터론'

우리은행 '수출기업 마스터론'


[아시아경제 김철현 기자] 우리은행은 최근 채산성 악화 및 환율 급변동으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수출 중소기업을 위해 대출한도와 금리를 우대한 '수출기업 마스터론'을 출시했다고 22일 밝혔다.

대출 대상은 수출업을 영위하는 개인사업자를 포함한 중견·중소기업으로, 최근 1년간 수출실적이 50만달러 이상이고 우리은행 자체 신용등급 BBB- 등급 이상인 업체다.

특히 공장, 사무실 등 업무용 부동산으로 담보대출 신청시 담보인정비율을 10%포인트 우대하고, 시설자금대출 신청시에도 5%포인트~10%포인트 한도를 늘려 중소기업의 시설투자를 지원할 예정이다.

대출 금리는 출시일 현재 신용대출로 신청시 최저 연 3.47%(3개월 코리보 기준)로 대출이 가능하며 부가서비스로 일일 외환시장동향 통지서비스, 환율 SMS통지서비스, 수출입통관 및 관세 상담서비스도 제공할 예정이다.

한편 우리은행은 지난 6월 수입결제자금이 필요한 기업에게 저금리로 외화대출을 제공하는 '외평기금차입 외화대출'을 선보였으며 최근 한국무역보험공사와 업무협약을 통해 무역금융 혜택을 받을 수 없었던 중계무역·위탁가공무역 업체를 위한 저금리 대출상품인 '우리 수출진흥금융'도 출시한 바 있다.
김철현 기자 kch@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