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17일 종전부동산 투자설명회 열려

최종수정 2014.09.14 11:00 기사입력 2014.09.14 11: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박혜정 기자]국토교통부는 오는 17일 오후 2시 서울 소공동 조선호텔에서 '제2차 종전부동산 투자설명회'를 개최한다고 14일 밝혔다.

국토부가 주최하고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코트라)와 젠스타가 공동 주관하는 투자설명회에는 국내 기관투자자 뿐만 아니라 건설사, 자산운용사, 금융사, 국내 진출한 외국 금융·부동산 투자기관에서 200여명이 참석한다.
이번에 소개되는 물건은 지방이전 공공기관이 보유한 수도권 소재 사옥(종전부동산) 중 매각 시기가 다가오는 46건, 6조9000억원 규모로 매각 일정과 가격 등의 정보가 상세히 전달된다. 특히 중점적으로 매각해야 하는 종전부동산 10건의 경우 항공촬영이 포함된 동영상을 제작, 평면 사진으로 접하기 힘든 주변 교통정보와 인근 주택·오피스 정보 등 입지 환경에 대한 종합 정보가 제공된다.

또 노상윤 국민연금연구원 박사가 종전부동산 매입 이후 활용 방안을 구상하고 있는 투자자들에게 유용한 업무용 빌딩 시장 동향 등의 정보를 전한다. 이전 기관별로 설치된 상담창구에서 기관 담당자, 매각 전문가와 물건정보, 매입절차 등에 대해 1대 1 맞춤형 상담을 할 수도 있다.

국토부 관계자는 "종전부동산 매각이 속도를 낼 수 있도록 용도지역 변경 등 입지규제 완화를 위해 지방자치단체 등 유관 기관과 지속적으로 협의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박혜정 기자 parky@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