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CJ대한통운, 휠체어 정비 봉사…1000대 넘어서

최종수정 2014.09.12 07:38 기사입력 2014.09.12 07:38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황준호 기자] CJ대한통운 의 중증 지체 장애인 봉사활동인 '달려라 행복한 전동이' 사업에 참가한 휠체어 수가 최근 1000대를 넘어섰다.

CJ대한통운은 12일 장애아동 특수학교인 서울 노원구 서울정민학교에서 '달려라 행복한 전동이' 펼쳐 1000번째 휠체어를 정비·세척했다.

CJ대한통운은 지난 2012년 6월부터 중증장애인독립생활연대와 손잡고 휠체어 이동 정비·세척·살균 봉사하는 '달려라 행복한 전동이' 프로그램을 실시하고 있다.

CJ대한통운은 소형 발전기, 콤프레셔, 용접기와 살균세척을 위한 스팀세척기 등을 갖춘 휠체어 이동 정비 차량을 기증하고 임직원들이 정기적으로 봉사에 나서고 있다.

CJ대한통운은 물류기업으로서 고유의 업을 통해 사회에 기여하는 방안을 고민하던 중 지체 장애인에 이동의 자유를 누리게 하는 중요한 보조기인 휠체어 정비에 나섰다.
CJ대한통운 임직원들은 정비사를 보조해 수리와 정비 등을 돕고, 휠체어의 세척과 살균 소독에 참여하고 있다.

봉사활동에 참여한 한 직원은 "그간 무심코 넘겼던 계단이나 문턱 등도 장애인의 이동과 연관시켜 생각하게 됐다"며 "장애인에 대한 인식도 바뀌게 된 것 같다"고 말했다.


황준호 기자 rephwa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